주 안에서 늘 보고픈 형제 > 새삶앨범

본문 바로가기

새삶앨범

축하 주 안에서 늘 보고픈 형제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새삶교회
댓글 0건 조회 780회 작성일 22-12-29 06:33

본문

새삶교회가 시작했을 때 함께 했던 믿음의 형제이다. 젊은 부부가 주님 사랑하면서 예쁘게 믿음 생활 하면서 첫 아들을 낳고 얼마 있다 한국으로 귀국했다. 멀리 있지만 주 안에서 한 형제 자매된 우리들은 늘 기도하며 그리워하며 사랑하며 주 안에서 감사한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